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인스타그램에 공유 다음카페 바로가기 GH유튜브 바로가기

비아이지 벤지, ‘슈퍼밴드’ 참가…“바이올리니스트 활약 시작”

GH엔터테인먼트 0 657

0000724311_001_20190415092206083.jpg?typ  

비아이지 벤지, ‘슈퍼밴드’ 참가…“바이올리니스트 활약 시작” 

 

그룹 비아이지(B.I.G) 벤지가 천재 뮤지션으로서의 면모를 시청자들에게 각인시켰다.

GH엔터테인먼트는 15일 “비아이지 벤지가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슈퍼밴드’에 참가해 바이올리니스트로서 활약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2014년 그룹 비아이지로 데뷔한 벤지는 아이돌 멤버로 활동하는 것은 물론, 아리랑 라디오 ‘뮤직 엑세스’의 고정 DJ, 할리우드 배우 전문 리포터 등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만능 엔터테이너로서의 활약을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줄리어드 음대 출신인 그는 뛰어난 바이올린 실력으로 tvN ‘바흐를 꿈꾸며 언제나 칸타레’ 출연에 이어 일본 OST 거장 요시마타료의 내한 공연 참여,

뮤지컬 ‘파가니니’에 얼터네이터로 캐스팅되는 등 바이올리니스트로서 두각을 보이기도 했다.

벤지는 최근 첫 방송된 ‘슈퍼밴드’에서 다시 한번 바이올리니스트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바이올린 활 없이 무대에 오른 그는 에드시런의 ‘Shape Of You’를 손으로 연주해냈으며 후반부에는 여느 때와 같이 완벽한 바이올린 실력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자신의 자작곡과 함께 흥겨운 랩과 트렌디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비아이지 멤버로서의 존재감을 보였다.

이어 다른 참가자들의 호응을 유도하는 등 실력과 친근한 매력을 겸비한 참가자로서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윤상은 “그냥 ‘좋다’ 아니라 특별하게 좋게 들린다”고, 수현은 “프로그램에 꼭 필요한 인재”, 윤종신은 “여러 능력이 있는 뮤지션이라 ‘슈퍼밴드’에서 더욱 기대된다”고 극찬해

앞으로 프로그램과 함께 펼쳐질 벤지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한편, 벤지가 출연하는 JTBC ‘슈퍼밴드’는 숨겨진 천재 뮤지션을 찾아 최고의 조합과 음악으로 만들어질 슈퍼밴드를 결성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 Copyrights ⓒ 스포츠동아(http://sports.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