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촉촉한 이별 감성"…소야, '늘어진 우리의 연애' 24일 발매 확정

GH엔터테인먼트 0 79

201904180848165890803_20190418085148_01_

사진= GH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한국의 두아리파 소야(SOYA)가 2019년 첫 신곡을 들고 돌아온다.

18일 GH엔터테인먼트는 소야가 오는 24일 낮 12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늘어진 우리의 연애(Fade Away)’를 발매한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는 화이트 톤의 원피스를 입은 소야가 담겨 있다. 그는 쓸쓸함이 느껴지는 뒷모습으로 먼 곳을 응시하고 있으며

‘Fade Away’라는 이번 싱글의 부제와 함께 ‘2019. 4. 24. 12pm’이라는 문구로 컴백일을 알려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소야의 새 싱글 ‘늘어진 우리의 연애(Fade Away)’는 식어가는 사랑 앞에 한없이 작아지고 약해지는 마음을,

외로움을 먹고 식곤증에 걸려 무너져 내린다는 테마로 풀어낸 트렌디한 감성의 알앤비다.

화사 ‘멍청이’, 마마무 ‘별이 빛나는 밤’, 벤 ‘꿈처럼’ 등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왔던 박우상 작곡가가 프로듀싱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으며,

소야는 가창에서 한발 더 나아가 작사에 참여해 자신만의 감성을 담아냈다.

소야는 촉촉하면서도 깊은 음색으로 이번 신곡의 쓸쓸한 이별 감성을 표현해냈다.

여기에 박우상 작곡가가 만들어낸 심플하면서도 몽환적인 비트는 소야의 음색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리스너들의 감성을 촉촉히 적실 전망이다.

소야는 혼성그룹 소야앤썬으로 데뷔, 마이티마우스의 ‘Tok Tok’ ‘나쁜놈’ ‘랄랄라’ 등에 피쳐링으로 참여하며 마이티걸이라는 애칭으로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았으며,

지난해에는 세 장의 싱글과 첫 번째 미니 앨범을 연달아 발매하는 ‘SOYA Color Project’로 여자 솔로 뮤지션으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최근에는 전석 매진을 기록한 첫 번째 단독 콘서트 ‘소야곡 [serenade] vol. 1(이하 ‘소야곡’)’을 성료하는 등 가파른 상승세와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한편, 소야의 신곡 ‘늘어진 우리의 연애(Fade Away)’는 오는 24일 낮 12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