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이지, 청와대 초청 '영예'…文대통령·사우디 왕세자 만났다

GH엔터테인먼트 0 118

0001010178_001_20190626211417386.jpg?typ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그룹 비아이지(B.I.G)가 청와대에 초청되는 영광을 안았다.

비아이지는 26일 청와대에서 진행된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방한 공식 오찬에 초대됐다.

이날 청와대에서 비아이지는 문재인 대통령, 빈 살만 왕세자 겸 부총리, 국내 재계 그룹 총수들 앞에서 아랍 커버곡을 선보였다.

특히 국내 아이돌 그룹으로서는 유일하게 이번 행사에 초청됐다는 점에서 더욱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비아이지가 이와 같은 국가적 행사에 초대된 것은 이들이 그 동안 아랍의 유명 곡을 연달아 커버하고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은 덕이다.

비아이지는 그간 더 파이브(The 5)의 ‘라비자프(La Bezzaf)’, 아부(Abu) ‘쓰리다캇(3Daqat)’, 사드 람자르드(Saad Lamjarred)의 ‘말림(LM3ALLEM)’ 등의 아랍 시장 내 유명곡 커버 영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아랍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고 그들의 문화를 존중하는 의미에서 ‘Hello Hello’ 아랍어 버전을 발표해 더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에 따라 비아이지는 이날 청와대에서도 유튜브에서 300만뷰 이상을 기록한 더 파이브(The 5)의 ‘라비자프(La Bezzaf)’ 무대를 선사했다.

비아이지는 이날 공연한 4팀 중 가장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아랍 커버곡 이후로 꾸준히 아랍어를 레슨을 받을 만큼 아랍문화에 큰 관심을 갖고 있는 비아이지는 이날 행사에서 아랍어 멘트까지 직접 준비했다.

청와대 공연을 기획한 사성구 감독은 아랍어 멘트까지 준비한 비아이지의 열정에 놀랐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비아이지는 “너무 뜻깊은 자리에 서게 되어서 영광입니다. 아랍 팬분들 사랑이 여기까지 올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주신 것 같아요.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하는 비아이지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특히 아랍어로까지 소감을 준비해 뜨거운 박수를 받을 수 있었다.

비아이지는 국내 및 해외 시장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아랍 현지의 많은 섭외 러브콜을 받고 있다.

특히 벤지는 최근 JTBC ‘슈퍼밴드’에서 천재적인 음악성과 ‘저 세상 텐션’으로 국내 음악 시장에서의 입지도 탄탄하게 굳히고 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사진 GH엔터테인먼트


- Copyrightsⓒ엑스포츠뉴스(http://www.xportsnew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