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혁주. '화양연화'서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

GH엔터테인먼트 0 299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5c807f64222d37ed1b4ab774b54e1394_1588550

 

배우 최혁주가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하 화양연화)에 출연했다. 


뮤지컬부터 드라마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품격 있는 연기를 선보이는 배우 최혁주가 ‘화양연화’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3일 방송된 ‘화양연화’ 4회에서 최혁주는 윤지수(이보영 분)가 일하는 피아노 학원의 원장으로 출연하여 당일에 약속 취소를 한 윤지수에게 “여기 피아노 학원은 아이보다 부모의 눈치를 더 보는 곳”이라고 다그쳤다.

최혁주는 짧지만 강렬한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2001년 뮤지컬 ‘세븐 템테이션’으로 데뷔한 최혁주는 뮤지컬 ‘루나틱’, ‘벽을 뚫는 남자’,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등 수많은 뮤지컬에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뮤지컬 계의 카멜레온’이라는 찬사를 받아왔다.

최근 최혁주는 뮤지컬 ‘레베카’에서 ‘나(I)’의 이전 고용주이자 소란스럽고 수다스런 미국의 부유층 여성 ‘반 호퍼 부인’역으로 완벽 변신해 뮤지컬 매니아 층에게 극찬을 받고 있다.

뮤지컬뿐만 아니라 드라마에서도 활약을 펼치고 있는 최혁주는 드라마 ‘구해줘’와 ‘닥터 프리즈너’, ‘시크릿 부티크’에서 대중들의 눈을 사로잡으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편, 최혁주가 출연하는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는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