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인스타그램에 공유 다음카페 바로가기 GH유튜브 바로가기

아이돌 출신 팀 출신→트로트 신예 진이형, 오늘 데뷔 '땡겨'

GH엔터테인먼트 0 483


0003767531_001_20180424094612363.jpg?typ

 

 

아이돌 출신 트로트 신예 진이형(박성진)이 첫 번째 싱글 ‘땡겨(사랑의 방아쇠)’를 발표하며 데뷔한다.

진이형(박성진)이 오늘(24일) 오후 6시 신곡 ‘땡겨(사랑의 방아쇠)’ 음원을 공개하며 오랜 준비 끝에 트로트 가수로 정식 데뷔한다. 그는 과거 윤건과 함께 댄스그룹 팀(TEAM) 멤버로 인기리에 활동하며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 신인상을 타기도 했다. 이후 ‘낙타’라는 예명으로 H.O.T, 터보, 룰라 등의 댄서로 활발히 활동했다.

‘땡겨(사랑의 방아쇠)’는 작곡가 양주가 작곡, 작사와 편곡까지 맡아 진이 형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곡을 탄생시켰다. 또한, 진이 형의 트로트 데뷔를 위해 아껴뒀던 곡이라는 전언이다.

밝고 경쾌한 락디스코 풍의 장르인 ‘땡겨(사랑의 방아쇠)’는 현란하고 펑키한 기타와 브라스 연주, 멜로디가 인상적. ‘한 번만 들어도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모든 사람들의 귀를 사로잡겠다’라는 진이형의 각오가 담겨져 있다.

소속사 G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배우 최혁주, 김형민, 아역 최명빈 등의 배우들과 그룹 비아이지(B.I.G), 소야(SOYA), 애플비(Apple.B) 등의 가수들이 소속돼 있는 가운데 진이형이 회사의 첫 번째 트로트 가수로 데뷔하게 되어 기쁘고, 다양한 분야와 장르를 보여 줄 수 있는 아티스트를 선보이게 됐다"라고 전하며 진이형의 데뷔 소감을 전했다.

이어 “탄탄한 내공과 숨길 수 없는 끼와 매력으로 트로트계의 새바람을 일으킬 진이 형에게 관심과 아낌없는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