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두아리파’ 소야, 첫 단독 콘서트 ‘소야곡 vol. 1’ 연습 현장 공개

GH엔터테인먼트 0 124

 

‘한국의 두아리파’ 소야가 첫 번째 단독 콘서트에서의 특별한 무대를 예고했다.

소야는 오는 23일 서울 마포구 살롱 문보우에서 첫 번째 단독 콘서트 ‘소야곡 [serenade] vol. 1(이하 ‘소야곡’)’을 개최한다.

이에 앞서 소야는 최근 자신의 공식 SNS를 통해 “드디어 이번주 토요일이에요. 정말 설레요. 열심히 준비하고 있니까 우리 곧 만나요”라는 글과 함께 ‘소야곡’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소야의 첫 번째 단독 콘서트 ‘소야곡’은 ‘저녁의 음악’ 혹은 ‘맑게 갠’이라는 의미의 세레나데(serenade)를 번역한 이번 콘서트의 타이틀이다.

연인을 위해 선사하는 낭만적인 사랑 노래, 그리고 ‘소야의 노래’라는 두 가지 뜻을 담아 의미를 더했다.

소야는 뮤지션으로 첫 발을 내딛었던 혼성그룹 소야앤썬의 노래들은 물론, 마이티마우스의 전성기를 함께 했던 마이티걸,

지난해 1월부터 총 4단계에 걸쳐 솔로 아티스트로서 자신만의 색을 찾아가는 ‘컬러 프로젝트’ 등 뮤지션 소야의 과거와 현재를 되짚어 볼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을 준비 중이다.

한편, 소야의 첫 번째 단독 콘서트 ‘소야곡 [serenade] vol. 1(이하 ‘소야곡’)’은 오는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살롱 문보우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멜론 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사진 GH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용호 기자 < yhkim@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mments